“부다페스트에서 월 2백만원으로 배우고, 먹고, 자고, 입학시험 응시도 다 할 수 있다면?”

 

헝가리 교육부 공인 CONVERZUM BUDAPEST 에서 서울의 절반 수준 비용으로 가능합니다.

 

HU_parliament

 

그렇습니다.

“배우고, 먹고, 자고” 하는 모든 비용이 월 2백만원 수준에서 해결됩니다.

오로지 한국인 수험생들을 위한 “맞춤형 커리큘럼”을 포함한 여러가지 혜택을 제공하는 “부다페스트 예비학교“의 장점은 다음과 같습니다.

 

Screen Shot 2018-06-14 at 18.39.58

 

 

Screen Shot 2018-06-14 at 18.20.32
국내 A 유학원의 경우 월 수강료만 4백여만원을 책정

 


PRO-BU-INT-08

 

어차피 합격 후에는 6년을 살아야하는 낯선 곳이라면, 차라리 조금 일찍 이동하여 “환경 적응력”을 키워보는 것은 어떨까요? 그것도 상대적으로 저렴한 비용으로 한국보다 더 다양한 수업을 통해 입시를 준비할 수 있다면?

그 뿐만이 아닙니다.

형제나 가족 등의 보호자가 함께 거주할 수 있도록 공인된 교육 기관에서 직접 주거 문제를 책임지고 관리한다면, 훨씬 더 마음 편하게 “정착”할 것이며, 그 이후의 6년은 보다 안정된 유학생활을 이어갈 수 있지 않을까요?

 


책임지고 제공하는 부가 서비스가 또 있다?

 

Screen Shot 2018-06-14 at 19.14.24

 

성공적이고 효율적인 현지 적응을 위해 전문가 서비스를 제공합니다.

 

Scroll to Top